네티즌칼럼(여러분이 쓰는 칼럼입니다)


Total article 1000 :  12 page / total 40 page  Login  Join  
  [1000]   일반 (308)  댓글 (598)  블록 (70)  코딩 (24)

[이전 10개][1]..[11] 12 [13][14][15][16][17][18][19][20]..[40][다음 10개]

2009/10/26 286 4127
해당 블로그 댓글 낙태는 본질적으로 인간이 타락한 동물이란 것을 보여주는 전형적인 반윤리적 행위입니다. 섹스를 탐닉하고 생긴 아기를 지운다는 행위 자체만으로도 절대 용납할 수 없는 천인공노할 패륜적 성격을 띠고 있다고 봅니다. 부모의 성(性)적 타락 때문에 폭발한 하나의 우주를 한순간에 꺼트리는 이같은 낙태행위는 절대악(惡)의 극치입니다. 이렇게 인간들이 완전하게 타락하는 것을 막기 위해선 애초부터 무책임한
 43150
14:22:51
2019/03/09 226 2213
아래 게시글을 우리아파트 홈페이지 "민원접수" 게시판에 게시 후 관리사무소에 전활 해서 지난번 2개 게시물 포함해서 답변을 해달라고 요구했더니 다음날 관리소장이 홈페이지 담당자인 저를 불러서는 민원에 대한 답변을 해주면서 "민원접수" 게시판을 이번에 없애달라고 요구를 하더군요. 그래서 제가 "세상 천지에 아파트 홈페이지에서 민원접수 게시판 없는 곳이 어딨냐고 명색이 아파트 관리에 관심이 많은 홈페이지 관리자
 43150
07:17:12
2017/09/10 287 3455
여러분도 아시겠지만 구글 크롬이 스마트락 기능을 새로 선보이면서 유저들이 각종 사이트에 접속할 때마다 아이디와 비번 저장 여부를 물어본 뒤 https://passwords.google.com/ 에 그걸 다 시각적으로 볼 수 있게 마련해 놓기 때문에 일례로 국내 1위 웹호스팅인 카페24( https://www.cafe24.com/ )를 이용하는 유저의 웹아이디 로그인 정보도 스마트락이 아이디와 비번을 기억하는 걸 보면 보안서버 인증서 동작을 브라우저 자
 43150
19:24:12
2016/12/01 300 4084
이번에 박근혜 대통령과 관련한 최순실 게이트에 대한 검찰의 중간 수사 결과가 발표되었는데요 특정인의 피의사실 공표는 사실 언론의 카더라 보도만 확산시킬 뿐 국민들이 올바른 판단을 하는 데는 절대적으로 방해가 됩니다. 진작에 이를 보완하는 제도적 장치가 있어야 했는데 정치권은 이를 고치지 않았습니다. 전 언론이나 검찰이 특정인의 피의 사실을 공표하는 행위를 법으로 막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이번에 박근혜 대
 43150
15:17:26
2016/11/21 292 4674
이번에 언론과 검찰에서 다 아시다시피 박근혜 대통령 5년 임기중 4년차 말에 레임덕이 발생하면서 언론이 박근혜 대통령의 최순실 비선실세 의혹을 확대 재생산 함으로써 레임덕을 가속화시키고 검찰도 거기에 덩달아 춤을 추면서 청와대에서 이번에 검찰의 수사를 사양하고 특검을 받아들이겠다는 의사를 내비친 걸로 아는데요 이렇듯 5년 단임제의 폐해가 심각하게 드러나면서 국정 공백의 불이익이 온 나라로 전파되고 있는 사
 43150
05:51:12
2016/11/17 293 3878
올려도 너무 올립니다. 회장님은 미래를 위해서 착실히 돈을 쌓아 두어야 한다는 소릴 했는데 어차피 아파트 재건축에도 사용하지 않을 돈이라면 우리가 뭐 재난이 갑자기 생긴 것도 아니고 전 도무지 이해가 가질 않습니다. 또 CCTV 공사나 옥상 페인트(우레탄 공사라는데 제가 보기엔 페인트 같아 보였습니다) 공사를 위해 우리가 그렇게 3억원 정도씩 날려야 하는 이유를 저는 잘 모르겠습니다. 이건 이번 관리규약 개정에 즈음
 43150
22:13:32
2016/02/14 287 6787
우리 정부의 북한에 대한 핵대응 카드가 너무 사려가 없고 미국 의존적이 아닌지... 우리가 지금까지 북핵에 대한 대응으로 한 것이라곤 정말 막말로 對북한 확성기 방송 뿐이 아니냐는 우스갯소리가 나오고 있는데... 정말 이명박근혜 정부는 너무 무능합니다. 미국에 의존해서 생긴 결과가 결국 북한의 핵실험과 장거리탄도미사일의 개발, 대북경협 파기의 결과 뿐이지 않습니까? 우리가 제대로 된 핵을 만들어서 북한의 도발에
 43150
09:07:21
2014/02/08 1360 20086
크롬에서 [설정] > [확장프로그램] > [더 많은 확장 프로그램 다운로드] 로 들어간 뒤 검색어에다 'rss 구독' 을 치면 아래와 같은 그림이 나오는데 거기서 구글에서 제공하는 RSS 구독 확장 프로그램을 설치하면 됩니다. 쉽죠? 이렇게 쉬운 걸 저도 여태까지 모르고 있었답니다. ^^; 스윙브라우저도 똑같이 적용하면 될 것 같습니다. [img:크롬_확장_프로그램_RSS_구독기.png,align=,width=1208,height=951,vspace=0,hspace
 7337
10:34:11
2013/08/29 1426 21785
제가 사용하는 스마트폰을 바라보시면서 자기꺼하고 똑같다고 해서 봤더니 같은 VEGA인데 같은 회사 뒷면이 약간 다른 모델이더라구요. 저한테 스마트폰 요금이 얼마 나오냐 자기 열차표 좀 봐달라며 잡다하게 말을 걸어오면서 종국에 하시는 말씀이 자기는 포크레인 운전하면서 스마트폰 사용하다가 차가 뒤집어지는 바람에 큰 사고 났다면서 배를 보여주시며 치료 받았다고 하시는 겁니다. "정말 큰일 날 뻔 하셨네요" 하고 저도
 43150
16:54:50
2011/07/11 1547 30808
첫째. 비용이 턱없이 너무 많이 들어갑니다. 둘째, 지난 관리비 내역서를 유심히 보면 아시겠지만 CCTV 보수와 DVR 시스템은 예전에 거액을 들여 이미 증축, 보수한 적이 있습니다. 셋째, 우리 아파트는 현 CCTV 말고도 지하주차장 누수와 빗물 고임, 지하실 바닥 미관 불량 등 먼저 해결해야할 아파트 일이 산적해 있습니다. 이와 같은 연유로 전 이번 2억 5천만원 가량 되는 CCTV 설치 건에 대하여 반대합니다. 그리고 지금 경비
 7337
22:07:59
2007/12/06 3625 64931
이곳 '네티즌칼럼'은 여러분의 칼럼게시판입니다. 여러분들의 예리하고 탁월하신 칼럼 기대합니다. 가입한 회원만이 글을 쓸 수 있습니다. 하지만 댓글은 누구나 달 수 있습니다. ^^; 기타 광고나 홍보는 '광고게시판'을 이용해 주세요. 문의사항이나 이상한점, 버그같은게 있으면 아래의 메일로 연락주십시요. 최대한 빨리 수정하도록 하겠습니다. 그럼... 관리자: blrun39@hanafos.com 최근 덧글을 수정하여 음란물을 올리는 사
 7337
23:05:29
725
2012/05/09 61 2057
제가 애플 제품을 쓰면서 독특하게 생각했던 건 키보드 자판을 터치하며 입력할 적에 입력된 글 맨끝에서 백스페이스 키를 터치하면 공백 전 글자까지 자모가 차례대로 지워지기 때문에 수정이 용이하고, 문장 중간 지점을 터치해서 글자를 지우면 한 글자씩 지워지는 독특함이 있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유저들은 이 점이 매우 편리한데 사실 MS 윈도우나 삼성 제품만 하더라도 조합 도중에 있는 한글자만 자모단위로 지워지지 완
 43150
19:49:23
724
2012/05/08 63 3880
오늘 친구의 갤럭시 노트 기종에 맞는 제 사이트 스크롤링 가로 글자수를 맞추려고 홈페이지 소스 중 PHP의 HTTP_USER_AGENT 와 자바스크립트의 navigator.userAgent 객체를 들여다 보던 중 불편한 사실을 하나 발견하게 되었다. 애플의 아이폰이나 아이팟, 아이패드는 user agent 객체명을 호출하면 "iphone/ipod/ipad" 등으로 모델명을 추출할 수 있어서 기종에 맞는 레이아웃을 설계하기 쉽게 시스템 정보를 활용할 수 있는 반
 43150
20:02:17
723
2012/05/05 57 2088
1. 객체 지향 설계와 개발을 통한 각종 알고리즘의 체계적 축적... 보통 프로그램을 개발하다 보면 어떤 기능을 구현하게 되면서 힘들게 알고리즘을 짜고 여러가지 잡다한 코딩을 통해 원하는 프로그램을 완성하게 되는데 이게 한번 프로그램 개발로 끝날것 같으면 문제가 안되지만 이걸 재사용해서 또다른 기능을 구현하거나 비슷한 기능을 추가하는 등 프로그램을 계속적으로 완성해야 할 필요가 있을 땐 "함수의 재사용" 같은
 43150
12:16:21
722
2012/04/30 62 1775
지금 관악산 곳곳 계곡에서 중장비로 바닥을 고르는 준설작업을 하고 있는데 이거 은근 걱정이 되더군요. 현재 밑에선 흙탕물이 흐르고 있는데 앞으로 깨끗한 계곡물을 볼 수 없을 것 같은 불길한 느낌이 듭니다. 왜 이런 데다 예산을 낭비하는지 정말 돈 아깝다는 생각이 듭니다. 비탈진 곳에다 돌계단이나 나무 계단 등을 설치한 것은 잘한 것 같은데 이렇게 불필요한 곳에다 엄청난 돈을 쏟아붓고 있는 구청은 무슨 생각으로 이
 43150
15:05:56
721
2012/04/28 56 1515
해당 블로그 댓글 지금까지의 민주주의는 국민의 뜻을 투표로 선출한 대표에게 대신 맡기는 대의 민주주의(대의 정치)였지요. 하지만 그 역시도 잘못됐을 때 다시 국민의 혹독한 비판을 받으며 잘못된 점을 바로잡기도 합니다. 결국 민주주의는 사전적인 의미대로 국민이 주인인 정치(민본정치)입니다. 요새같이 시대가 바뀌어 이상적인 정보시스템이나 통치 인프라가 가능하다고 한다면 사실 이 대의 권력은 다시 국민에게로 돌아
 43150
09:52:16
720
2012/04/26 59 2245
1. 헐~ 2012년 4월 26일 오후 12시 50분 현재 네이버 카페에 오랜만에 동영상과 사진을 올리려고 했더니 읽기 전용 사진과 동영상이 안 올라가네요. 이거 프로그램 소스 변경해 놨네요. 치사하다 안쓰고 만다! 사용자 파일 보안 무시하고 불편함 주는 네이버, 더럽고 치사해서 안씁니다. 2. 네티즌 포스트 제대로 노출시켜 주지 않는 네이버 마음에 안들었는데 완전 파일 업로드 때문에 더 열받네요. 왜 읽기 전용 파일을 안 올라
 43150
13:13:20
719
2012/04/26 63 1625
정말 어처구니가 없어 말이 안 나옵니다. 국민의 건강보다 미국의 눈치를 먼저 보는 정부... 이게 과연 국민을 위한 정부 맞습니까? 정말 화가 나고 괘씸하단 생각 뿐입니다. 자기들 입과 홈페이지로 4년 전에 "미국에서 광우병이 발생하면 즉각 수입중단 하겠다" "이미 수입된 쇠고기를 전수 조사하겠다" "미국에 검역단을 파견하여 현지실사에 참여하겠다" "학교 및 군부대에 급식을 중단하겠다" 고 해놓고 이제와서 뻔뻔스럽게
 43150
08:22:39
718
2012/04/25 62 1581
해당 블로그 댓글 전 삼성이 왜 그렇게 애플 쫓아가면서 패드에 힘을 낭비하는지 모르겠습니다. 패드는 화면이 크긴 하지만 넷북과 같은 컴퓨터보다 보관 및 입력장치 등이 불편하기 때문에 별로 메리트가 없어 보입니다. 딱히 거실 같은 데에서 무릎에 올려놓고 사용하기에도 불편하고 전 도무지 패드의 장점을 모르겠네요. 애플이 아이패드에서 성공을 거둘 수 있을지는 솔직히 의문입니다. 삼성은 기존의 스마트폰/스마트플레이
 43150
18:07:31
717
2012/04/25 54 1533
해당 게시판 댓글 그 균형재정이라는 것도 어폐가 있는것 같아요. 무조건 흑자재정을 편성해야 하는데 '균형' 이라는 말로 교묘히 적자재정을 미화하고 있다고 봅니다. 국가경제든 기업이든 가계든 마이너스 통장은 제대로 살림을 꾸리지 못했다는 뜻입니다. 자기돈을 다 쓰고도 모자라 남의 돈을 빌어다 썼으니까요. 국가에서 이런 적자재정을 펴면 물가상승 요인도 발생하고 나라경제가 피폐해지게 됩니다.
 43150
09:38:35
716
2012/04/20 71 3637
일전에 아이팟 아이튠즈가 os를 업그레이드 하는 과정에서 mp3를 보존, 이동시키지 못하는 버그에 대해서 비평 칼럼을 쓴 적이 있었는데요 오늘 삼성의 키즈를 이용하다 보니 그건 정말 아무것도 아니더군요. 아버지가 쓰시는 삼성 SPH-W3300 폰의 액정이 나가는 바람에 새 폰(SHW-A300K)을 받아 기기변경 개통을 할 기회가 있었고 그 과정에서 삼성 키즈(Kies)라는 데이터 보존 프로그램을 이용하게 되었는데 그 과정에서 너무나
 43150
19:44:34
715
2012/04/17 57 1627
해당 게시판 댓글 그래서 이명박-방통위-보도국 으로 이어지는 언론장악이 무섭다는 거죠. 이번 강남을 투표함 의혹 뿐 아니라 4대강 공사에 대한 부정적인 보도도 일체 없고 완전히 언론이 그 기능을 상실했다고 보면 맞습니다. 근데도 이번에 새누리당이 과반을 확보했으니... 허 참. 어쩌면 이렇게 관제화된 언론 때문에 이번에 새누리당이 과반 의석을 확보했는지도 모르죠. 왜 과거 국민의 정부와 참여정부 시절엔 언론탄압이
 43150
17:23:28
714
2012/04/17 50 1467
해당 게시판 댓글 친구 말마따나 이젠 진정 내면을 성찰하고 무엇이 참말로 중요한 것인지를... 우리 시대 엘리트들이 공부만 열심히 하지 말고 이런 내면의 세계에도 관심을 가질 줄 아는 인재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우리 교육 사회도 너무 전공에만 치우치지 말고 이런 인문학의 풍성한 내면 성찰도 좀 학생에게 가르쳤으면 좋겠는데... 남에게 보여주기 위한 현학적인 교양이 아닌 위빠사나 같이 손쉽게 할 수 있는 실생활 명
 43150
14:41:24
713
2012/04/17 63 1609
하루에 900건이나 되는 허위 신고가 112에 접수되는지도 의심스럽지만 약속한 면담 요구하는 시청자 싫다고 경찰까지 부르는 SBS가 과연 허위 112 신고를 말할 자격이 있는지 정말 모르겠다. 그것도 허위 신고자에게 벌금 10만원이 부과된다는데 그것도 모잘라 형사처벌을 요구하는 방송국의 보도 태도가 정말 역겹기까지 하다. 아래는 2007년 경 제가 SBS 방송국을 직접 찾아가서 겪었던 일을 적은 덧글입니다. 정말 SBS 보도국은
 43150
07:44:01
712
2012/04/16 46 1478
해당 게시판 댓글 근데 안교수는 너무 우등생 이미지에다 경력의 편력이 심하고 정치 경험과 조직력이 많이 부족하지 않나 싶습니다. 기대할 수 있는건 많은 사람들이 종사하고 있는 중소기업과 IT 산업 발전인데 그건 일반 정치인도 충분히 개량할 수 있는 문제라고 봐요. 단 현 MB는 전 대기업 건설회사 사장이었고 안씨는 중소기업인 안랩 설립자다란 사실이 다르지만 평소 연설에서 보아왔던 좋은 교육적 소신을 펼칠 수만 있
 43150
16:03:21
711
2012/04/15 46 1535
해당 블로그 댓글 전 우선 지방의 네트워크 인프라 접근성에 대해 먼저 지적하고 싶구요 온라인 접근성에 대해선 검색회사들이 검색 결과를 지역별(ip 대역별)로 차등 적용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하고 싶네요. 그래서 양식있는 네티즌의 정보들이 검색회사들 횡포에 의해 노출되지 못하는 일이 생길 수 있다는 우려가 있는 거구요. 프로그램을 구성하기에 따라서 맘만 먹으면 접속 기기에 따라서도 다른 화면을 보여줄 수도 있잖아
 43150
17:47:43
710
2012/04/15 44 1700
오늘 스모그가 아주 짙게 끼었네요. 날씨는 따뜻했는데 서울/경기 전역의 스모그 때문에 걱정이 되는 하루였습니다. [서울/경기 스모그 사진] [img:smog3_1.jpg,align=,width=600,height=450,vspace=0,hspace=0,border=0] [img:smog3_2.jpg,align=,width=600,height=450,vspace=0,hspace=0,border=0] [img:smog3_3.jpg,align=,width=600,height=450,vspace=0,hspace=0,border=0] [img:smog3_4.jpg,align=,width=600,height=450,vsp
 43150
11:28:05
709
2012/04/13 61 1531
해당 게시판 댓글 전 대선 후보로 손학규/문재인/박근혜/안철수 카드가 괜찮은 것 같은데요. 일단 나이순으로 나열해 보았는데요 안철수씨는 좀 더 경험과 조직이 필요할 듯 싶고 준비만 갖춰진다면 안철수씨로 바로가도 괜찮지 않을까 싶습니다. 친구는 차례대로 함 시켜보는 것도 괜찮다고 말하더군요. 손학규씨는 당적이 좀 문제겠지만 한번 이해해 준다면 그래도 기대해볼만 하지 않을까요? 여기에는 빠졌는데 최근에 이재명
 43150
14:49:08
708
2012/04/12 65 1632
제목대로 이것이 매우 특징적인 사항인것 같습니다. 수도권에선 발달돼 있는 각종 인터넷과 스마트폰 인프라 때문에 민심이 의석에 제대로 반영이 됐는데 지방은 지역색이 그대로 재현되면서 뚜렷한 방향성을 띠지 못하고 새누리당에 유리한 의석을 확보시켜 주었다고 생각합니다. 이것이 특징적이라면 특징일 수 있겠는데요, 즉 어떤 형태로든 지방은 한나라당에게 유리한 보도들이 흘러들어갔고 그것이 한나라당이 과반 의석을
 43150
22:09:30
707
2012/04/12 51 1749
이번 선거에서 가장 이해가 안되는 부분입니다. 자유선진당이 정책 면에서 새누리당보다 훨씬 건전한데 왜 이런 당은 의석수가 10석 이하도 안나오는지 새누리당 지지자들은 좀 반성을 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즉 한나라당의 지난 5년 실정을 놓고 봤을 때 한나라당 지지자들은 사실 자유선진당을 지지했어야 옳았다는 거지요) 단지 방송에서 안 알려졌다고 하기엔 너무나 후진적인 투표결과가 나왔습니다. 너무나 어이가 없네요.
 43150
01:04:26
706
2012/04/10 45 1377
해당 게시판 댓글 저두요. 예전에 XP 첨 나올 때 기존 시스템에 깔면 무쟈게 느려졌죠. 그 때 XP 깔면 느려지는구나 깨달았습니다. 왜 새 OS는 항상 성능에 최적화되어 출시하지를 못할까요? 그게 항상 불만이었습니다. 잘 만들면 정말 잘 팔릴텐데 말입니다. 윈도우즈7도 UI만 바뀌고 덩치만 커졌지 그다지 성능이 빨라지지 못했잖아요. 그러면서 엄청 비싸게 팔아요. MS는 이용자들의 니즈를 제대로 파악할 필요가 있습니다. 이
 43150
17:49:13
705
2012/04/06 42 1470
해당 블로그 댓글1 괜히 바꾼다고 예산만 낭비했죠. 그리고 혼란만 가중시켰습니다. 정부 하는 일이 맨날 그렇죠. 전 별로 실효성을 못느끼겠네요. ㅡ_ㅡ 해당 블로그 댓글2 이 정책 역시도 미국과 같은 서양을 따라한다고 생긴 정책이죠. 무엇이 우리 실정에 맞는지 지리적 여건에 맞는지도 검토하지 않고... 우리네 교통 여건이나 스마트 기기 환경으로 놓고 봤을 땐 필요없는 정책이었습니다. 왜냐하면 요새 같은 시대엔 기존
 43150
17:21:43
704
2012/04/06 69 1698
아래는 1주일 전에 제가 올렸던 이야기입니다. 맨 아래 글은 오늘 다시 "시장에게 바란다" 에 올렸던 이야기입니다. ======================================================== 오늘 산에 갔다 오는데 동네 뒷산 밑 버튼식 신호등이 또 금방 신호가 바뀌질 않더군요. 2분 가까이나 일반 신호등보다 더 많은 대기 시간을 다 기다렸습니다. 정말 이것 땜에 가끔 엄청 열받습니다. 사람 다니지 않는 곳이라면 버튼을 눌렀을 때 대기
 43150
11:55:06
703
2012/04/05 59 1338
해당 블로그 댓글 좋은 의견이십니다. 저같은 경우는 꼭 경제적인 문제 뿐 아니라 글쓴이 분과 같이 민주주의와 정의, 인권 등과 같은 것들에도 가중치를 두고 있답니다. 모든 것의 기본이 되는 것들이니까요. 말씀하신대로 경제 못지 않게 오히려 더 중요한 항목이라고 볼 수 있죠. 절대 공감입니다.
 43150
14:58:58
702
2012/04/03 64 1409
해당 게시판 댓글 제 생각엔 이번에도 역시 한나라당은 뇌사상태로 빠지는 시간이 점점더 다가오는 선거가 되지 않을까 사료됩니다만... 나이든 사람들은 계속 줄고 젊은 층이 사회 주력 세대로 자리잡는 시기라서... 민주당과 진보당과의 승부가 앞으로도 계속 예상됩니다만... 아직 진정한 진보세력이 제대로 자리잡지 못하고 있는게 문제랄까요? 해당 게시판 댓글2 사실 우리 나라엔 진보 정당들이 종북 색깔이 좀 있긴 해요.
 43150
18:00:32
701
2012/04/03 57 1875
자유선진당(7)=정통민주당(7)>한국문화예술당(5)>민주통합당(4)=창조한국당(4)=녹색당(4)=진보신당(4) 전 이렇게 나오네요. 국가재건친박연합(1)이 꼴찌네요. 참고용이지만 암튼 재밌습니다. 저 민주통합당 지지하는데 좀 다르게 결과가 나왔어요. ㅡ_ㅡ;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정책성향 자가진단 링크 [img:self_policy1.jpg,align=,width=801,height=1715,vspace=0,hspace=0,border=0]
 43150
16:28:55

[이전 10개][1]..[11] 12 [13][14][15][16][17][18][19][20]..[40][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pooh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