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티즌칼럼(여러분이 쓰는 칼럼입니다)


Total article 1001 :  18 page / total 41 page  Login  Join  
  [1001]   일반 (309)  댓글 (598)  블록 (70)  코딩 (24)

[이전 10개][1]..[11][12][13][14][15][16][17] 18 [19][20]..[41][다음 10개]

2013/04/25 87 1579
공공기관을 비롯한 일반 회사의 고객센터는 서비스와 물품을 제공한 회사를 대표해서 고객들의 불만과 문의사항을 접수하는 곳이다. 그러니 어떤 충돌과 알력이 존재할 수밖에 없다. 고객들의 억울한 사연 때문에 회사 사장과 면담하고 싶다고 해서 고객센터 직원들이 직접 사장을 연결해 주지는 않는다. 그렇기 때문에 고객센터 직원들은 고객들을 상대로한 자신들의 행위가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해당 회사의 사장을 대표하
 43758
10:27:20
2019/01/19 47 376
우리가 전기를 아껴쓴다면 발전소 한 개라도 덜 지을 것이고 그렇게 하면 고 김용균씨 처럼 낭비되는 전기를 생산하기 위해 발전소의 열악한 환경에서 무참하게 죽어가는 젊은이들을 한 사람이라도 더 구할 수 있을 것이고 비염이 악화되고 눈이 따가울 정도로 악영향을 미치는 미세먼지를 조금이라도 줄일 수 있을 거라고 봅니다. IT 강국 한국의 가정과 사무실에서도 전력소모가 많은 전등을 LED 전구로 점차적으로 전부 교체할
 43758
20:34:54
2009/10/26 452 5097
해당 블로그 댓글 낙태는 본질적으로 인간이 타락한 동물이란 것을 보여주는 전형적인 반윤리적 행위입니다. 섹스를 탐닉하고 생긴 아기를 지운다는 행위 자체만으로도 절대 용납할 수 없는 천인공노할 패륜적 성격을 띠고 있다고 봅니다. 부모의 성(性)적 타락 때문에 폭발한 하나의 우주를 한순간에 꺼트리는 이같은 낙태행위는 절대악(惡)의 극치입니다. 이렇게 인간들이 완전하게 타락하는 것을 막기 위해선 애초부터 무책임한
 43758
14:22:51
2019/03/09 373 3291
아래 게시글을 우리아파트 홈페이지 "민원접수" 게시판에 게시 후 관리사무소에 전활 해서 지난번 2개 게시물 포함해서 답변을 해달라고 요구했더니 다음날 관리소장이 홈페이지 담당자인 저를 불러서는 민원에 대한 답변을 해주면서 "민원접수" 게시판을 이번에 없애달라고 요구를 하더군요. 그래서 제가 "세상 천지에 아파트 홈페이지에서 민원접수 게시판 없는 곳이 어딨냐고 명색이 아파트 관리에 관심이 많은 홈페이지 관리자
 43758
07:17:12
2017/09/10 451 4384
여러분도 아시겠지만 구글 크롬이 스마트락 기능을 새로 선보이면서 유저들이 각종 사이트에 접속할 때마다 아이디와 비번 저장 여부를 물어본 뒤 https://passwords.google.com/ 에 그걸 다 시각적으로 볼 수 있게 마련해 놓기 때문에 일례로 국내 1위 웹호스팅인 카페24( https://www.cafe24.com/ )를 이용하는 유저의 웹아이디 로그인 정보도 스마트락이 아이디와 비번을 기억하는 걸 보면 보안서버 인증서 동작을 브라우저 자
 43758
19:24:12
2016/12/01 457 4935
이번에 박근혜 대통령과 관련한 최순실 게이트에 대한 검찰의 중간 수사 결과가 발표되었는데요 특정인의 피의사실 공표는 사실 언론의 카더라 보도만 확산시킬 뿐 국민들이 올바른 판단을 하는 데는 절대적으로 방해가 됩니다. 진작에 이를 보완하는 제도적 장치가 있어야 했는데 정치권은 이를 고치지 않았습니다. 전 언론이나 검찰이 특정인의 피의 사실을 공표하는 행위를 법으로 막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이번에 박근혜 대
 43758
15:17:26
2016/11/21 443 5609
이번에 언론과 검찰에서 다 아시다시피 박근혜 대통령 5년 임기중 4년차 말에 레임덕이 발생하면서 언론이 박근혜 대통령의 최순실 비선실세 의혹을 확대 재생산 함으로써 레임덕을 가속화시키고 검찰도 거기에 덩달아 춤을 추면서 청와대에서 이번에 검찰의 수사를 사양하고 특검을 받아들이겠다는 의사를 내비친 걸로 아는데요 이렇듯 5년 단임제의 폐해가 심각하게 드러나면서 국정 공백의 불이익이 온 나라로 전파되고 있는 사
 43758
05:51:12
2016/11/17 429 4660
올려도 너무 올립니다. 회장님은 미래를 위해서 착실히 돈을 쌓아 두어야 한다는 소릴 했는데 어차피 아파트 재건축에도 사용하지 않을 돈이라면 우리가 뭐 재난이 갑자기 생긴 것도 아니고 전 도무지 이해가 가질 않습니다. 또 CCTV 공사나 옥상 페인트(우레탄 공사라는데 제가 보기엔 페인트 같아 보였습니다) 공사를 위해 우리가 그렇게 3억원 정도씩 날려야 하는 이유를 저는 잘 모르겠습니다. 이건 이번 관리규약 개정에 즈음
 43758
22:13:32
2016/02/14 440 7923
우리 정부의 북한에 대한 핵대응 카드가 너무 사려가 없고 미국 의존적이 아닌지... 우리가 지금까지 북핵에 대한 대응으로 한 것이라곤 정말 막말로 對북한 확성기 방송 뿐이 아니냐는 우스갯소리가 나오고 있는데... 정말 이명박근혜 정부는 너무 무능합니다. 미국에 의존해서 생긴 결과가 결국 북한의 핵실험과 장거리탄도미사일의 개발, 대북경협 파기의 결과 뿐이지 않습니까? 우리가 제대로 된 핵을 만들어서 북한의 도발에
 43758
09:07:21
2014/02/08 1532 20975
크롬에서 [설정] > [확장프로그램] > [더 많은 확장 프로그램 다운로드] 로 들어간 뒤 검색어에다 'rss 구독' 을 치면 아래와 같은 그림이 나오는데 거기서 구글에서 제공하는 RSS 구독 확장 프로그램을 설치하면 됩니다. 쉽죠? 이렇게 쉬운 걸 저도 여태까지 모르고 있었답니다. ^^; 스윙브라우저도 똑같이 적용하면 될 것 같습니다. [img:크롬_확장_프로그램_RSS_구독기.png,align=,width=1208,height=951,vspace=0,hspace
 7337
10:34:11
2013/08/29 1583 22765
제가 사용하는 스마트폰을 바라보시면서 자기꺼하고 똑같다고 해서 봤더니 같은 VEGA인데 같은 회사 뒷면이 약간 다른 모델이더라구요. 저한테 스마트폰 요금이 얼마 나오냐 자기 열차표 좀 봐달라며 잡다하게 말을 걸어오면서 종국에 하시는 말씀이 자기는 포크레인 운전하면서 스마트폰 사용하다가 차가 뒤집어지는 바람에 큰 사고 났다면서 배를 보여주시며 치료 받았다고 하시는 겁니다. "정말 큰일 날 뻔 하셨네요" 하고 저도
 43758
16:54:50
2011/07/11 1699 31780
첫째. 비용이 턱없이 너무 많이 들어갑니다. 둘째, 지난 관리비 내역서를 유심히 보면 아시겠지만 CCTV 보수와 DVR 시스템은 예전에 거액을 들여 이미 증축, 보수한 적이 있습니다. 셋째, 우리 아파트는 현 CCTV 말고도 지하주차장 누수와 빗물 고임, 지하실 바닥 미관 불량 등 먼저 해결해야할 아파트 일이 산적해 있습니다. 이와 같은 연유로 전 이번 2억 5천만원 가량 되는 CCTV 설치 건에 대하여 반대합니다. 그리고 지금 경비
 7337
22:07:59
2007/12/06 3790 65718
이곳 '네티즌칼럼'은 여러분의 칼럼게시판입니다. 여러분들의 예리하고 탁월하신 칼럼 기대합니다. 가입한 회원만이 글을 쓸 수 있습니다. 하지만 댓글은 누구나 달 수 있습니다. ^^; 기타 광고나 홍보는 '광고게시판'을 이용해 주세요. 문의사항이나 이상한점, 버그같은게 있으면 아래의 메일로 연락주십시요. 최대한 빨리 수정하도록 하겠습니다. 그럼... 관리자: blrun39@hanafos.com 최근 덧글을 수정하여 음란물을 올리는 사
 7337
23:05:29
576
2011/01/25 113 1620
해당 블로그 댓글 정권이 툭하면 방송을 통해 성금을 모금하는 이유는 그만큼 돈 모으기가 쉽기 때문입니다. 우리나라 가구수가 2009년 현재 1691만 6966가구라는데 이 사람들 중에 10분의 1만 모금에 참여해도 2000원씩 169만 1696가구 해서 33억 8339만 2000원이나 됩니다. 한가구에 2000원씩만 내도 이렇게 많은 돈이 모이는 거지요. 참 얍실한 사고방식을 가진 정부요 방송인데 보면 '사랑의 리퀘스트' 같은 것들도 준비된 화
 43758
09:25:29
575
2011/01/24 112 1504
해당 블로그 댓글 요런 조잡한 이벤트를 벌이는걸 보니 Daum도 어렵긴 어렵나 봅니다. 그러게 애초부터 네티즌들과의 소통을 확대하고 피드백을 잘 수용해야 하는데 언제부터인가 Daum이 네티즌들과 멀어지기 시작했죠. 요새 블로그를 보면 바나나우유 같은 조잡한 이벤트도 보이고 암튼 뭐든지 신뢰를 회복하기란 몇배의 노력이 필요한 것 같습니다. 정말 포탈의 혁신적인 쇄신이 필요할 때입니다. 저도 포탈 이용에 있어 마음에
 43758
19:30:06
574
2011/01/24 101 1505
해당 블로그 댓글 전 사실 TV에 나오는 연예인에 관심이 없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을 보면 바보상자 TV에 출연하는 연예인들에 대해서 사적으로 많은 관심을 기울입니다. 이런 상황에서 연예인에게 공인으로서의 도덕적 잣대를 들이밀 수 없다는 것은 어불성설입니다. 말이 안된다는 얘기죠. 오히려 정치인들보다 일반인에게 더많이 노출되고 일상적인 관심사의 중심에 있는 만큼 더 엄격한 도덕적 잣대를 요구해야 한다고 생각합니
 43758
09:04:53
573
2011/01/21 97 1506
해당 블로그 댓글 이번 일은 다행히 운이 좋았지만 이런 식의 군사 작전은 사실 위험한 시도이지요. 인질의 목숨이 위험할 수도 있으니까요. 해적들이 실탄으로 무장했고 이를 무릅쓰면서 인질들을 구출해 내는 것이기 때문에 제 생각엔 이번 사태의 해결은 매우 운이 좋았고 한편으로 위험하기 짝이 없는 작전이었다는 생각이 듭니다. 앞으로도 계속 이렇게 성공하리라는 보장은 없습니다. 예방책이 최선이지요. 그리고 이런 사건
 43758
21:56:38
572
2011/01/19 112 1555
해당 블로그 댓글 예산만 적절히 재분배하고 집행 체계를 개혁하여 효율적으로 사용하면 전면 의무급식 뿐만 아니라 무상의료나 무상교육도 꿈만 같은 일은 아니지요. 워낙 우리나라엔 허투로 새는 돈이 많고 예산낭비가 심해서... 제 생각엔 아마 국방/SOC/교육 에 몰빵되는 예산만 잘 감사하고 개혁해도 민주당이 주장하는 무상지원에 소요되는 예산을 확보할 수 있을 겁니다. 아울러 예산 입출입 내역을 완전하게 투명화시키는
 43758
10:24:32
571
2011/01/17 91 1519
해당 블로그 댓글 제가 보기에 책은 우선 비싼 돈 주고 사서 부담감 때문에 잘 안 읽게 되는것 같아요. 저도 최근에 책을 몇 권 샀는데 거의 안 읽고 있죠. 그래서 공간만 차지하고 담번엔 책을 절대 사지 말아야지 하며 몇 번을 다짐하게 됩니다. 하지만 모니터의 글들은 다릅니다. 항상 음악을 틀어놓고 여러 다른 작업들을 하면서 정보를 취사 선택할 수 있기 때문에 여러가지 장점이 많은 것 같아요. 하지만 책만이 가지는 매
 43758
12:05:15
570
2011/01/16 104 1537
해당 블로그 댓글 주변을 보면 흔히들 말하는 정신주의의 강조도 사실 극기훈련과 혼동하고 있는게 사실이죠. 군인정신을 기른다는게 꼭 극단적 극기훈련을 말하는 건 아닐텐데요. 말씀하신대로 군대내 복지나 안전망을 확보하는 노력도 매우 중요하다고 봅니다. 코메디죠 혹한의 추위에 찬물을 끼얹으며 "군인은 강하다" 를 외치는 언론의 쇼에 많이 웃었습니다. 뭐가 군인정신이고 전투력 신장인지 모르는 무뇌아들... 전에도 언
 43758
18:14:58
569
2011/01/16 114 1457
해당 블로그 댓글 100% 무상 의료는 아니더라도 중증질환의 보장성을 강화하고 범위를 확대해 준다면 민주당은 그것 하나만으로 성공하는 것 아니겠습니까? 물론 구체적인 로드맵까지 제시해 줘야 지지자들에게 보다 설득력있게 다가설 수 있겠죠. 무상의료 해서 싫어할 사람이 어디있겠습니까? 무상교육도 마찬가지구요. 이것도 말로만 주장하지 말고 구체적인 예산확보방안과 로드맵을 제시해서 지지기반을 확고히 해둘 필요가
 43758
17:30:02
568
2011/01/16 103 1461
해당 블로그 댓글 현 이오공감의 추천수 제한도 말이 안되는데 더 한심한 얘기를 하고 있구만요. 현 이글루스 추천제도와 당신이 주장하고 있는게 바로 다름아닌 "추천수 조작" 이라는 것이오. 제발 정신좀 차리길 바라오. 어이상실 했습니다. ㅡ_ㅡ 제 생각엔 그것보다 이글루스의 1인 블로그 추천수 제한을 완전히 풀고 어떤 해킹프로그램이나 보안결함을 통한 추천수 조작을 방지하는 데에 더 시간과 열정을 쏟아부어야 할 때라
 43758
17:13:26
567
2011/01/13 99 1547
해당 블로그 댓글 그럼 이런 부류는 뭘까 생각을 해봅니다. 누군가는 나서서 이 사회의 잘못된 점을 지적해 줘야 하는데 어떤 불이익을 받을까봐 용기도 없고 그저 아무일 없이 자신의 이익만 도모하는 사람들... 그게 바로 비겁한 보수들의 행태죠. 왜 거기에 대한 말씀은 없으신지 궁금하군요. 전 보수들이 '입진보' 라고 떠드는 데에 대해서도 전혀 동의하기 어렵고 특히 이런 열등감에서 오는 비아냥도 꼴불견이라고 생각합니
 43758
15:42:57
566
2011/01/11 116 1524
해당 블로그 댓글 미국도 참으로 갑갑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북한이 평화협정을 제안했으면 검토라도 해야 하는데 예전부터 그래왔지만 미국이 평화협정 자체를 거부하는 태도는 좀 아니라고 봅니다. 그래서 자꾸 미국이 한반도 평화에 비협조적이라는 오해를 받고 있는 형국이잖아요. 북한도 미국으로부터 체제를 보장받으려고 하는 모양인데 그걸 거부해 버리면 한반도 비핵화는 물건너 간 것이죠. 형식적인 6자 회담 백번 하느
 43758
16:47:19
565
2011/01/09 125 1766
해당 블로그 댓글 글자체나 크기도 변경 안되고 텍스트 소스나 링크를 편집하다 보면 앞뒤로 쓰레기 html 코드가 삽입이 되곤 하죠. 이글루스인들 사기저하 시키는 운영진들의 고질적인 무관심인지 고의적 훼방인지는 모르겠지만... 정말 이렇게 만들어 놓고 블로거들한테 글쓰기를 요구하는건 좀 너무 아니지 않나 싶다. 난 이글루스에서 글을 쓰지 않지만 정말 너무 한다. 블로거들이 불쌍하다.
 43758
21:28:55
564
2011/01/04 95 1762
오늘은 유난히 스모그가 많이 끼었네요. 서울의 대기가 좀 더 깨끗해져야 할텐데 정말 걱정입니다. 저기 스모그 위로 보이는 산이 북한산입니다. [사진1] [img:smog1101_4.jpg,align=,width=600,height=800,vspace=0,hspace=0,border=0] [사진2] [img:smog1101_2.jpg,align=,width=600,height=800,vspace=0,hspace=0,border=0]
 43758
18:15:24
563
2011/01/04 93 1592
해당 블로그 댓글 표본에 심각한 문제가 있는 전화여론 조사를 믿는 사람들이 바보죠. 전화 여론조사 틀리고 직접 면접조사 틀리며 인터넷 조사 틀린데 그런 여론조사를 신뢰하기란 사실상 불가능합니다. 한마디로 방송언론들이 눈가리고 아웅하는 격입니다. 전 신경도 안씁니다. 전화를 받고 이런 여론조사에 응해주는 사람들이 과연 어떤 사람들이겠습니까? 다 대중 언론과 현 정권을 지지하는 사람들일 거란 얘기죠. 한마디로
 43758
12:04:16
562
2011/01/04 98 1616
해당 블로그 댓글 전 사실 그들이 일자리 운운하는 것도 맘에 안듭니다. 요새 청장년 실업자나 장애인들이 일자리가 없어서 일을 안합니까? 자신에게 맞는 일자리가 없거나 엄청난 스트레스 환경에서 자기관리를 잘 하지 못해서 직장에 적응하지 못하고 있는 거지요. 정치인들은 이 두가지를 잘 해소할 생각을 해야 하는데 그냥 감내하기 힘든 정규직 일자리만 와장창 만드는 것이 자기들 할 일이라고 생각하는 모양입니다. 21세기
 43758
07:35:23
561
2011/01/03 115 1737
해당 블로그 댓글 수상 축하드립니다. 최병성 목사님의 활동으로 국민들이 4대강 사업의 문제점을 이제 다 파악하게 된 만큼 정부가 4대강 사업을 추진함에 있어 미비점을 확실히 개선해야 할텐데 말입니다. 물론 콘크리트 보와 강둑을 만들고 강바닥을 준설한다는 것 자체가 환경을 파괴하는 가장 큰 시초이긴 하지만 정부가 최병성님의 경고를 잘 새겨듣고 예상되는 피해를 막을 수 있을지 모르겠네요. 말씀하신대로 지류의 오
 43758
08:06:36
560
2010/12/30 101 1971
요새 쥐식빵 가지고 아주 난리가 아닌 모양이다. TV에선 처음에 식빵에서 쥐가 나왔다며 난리를 피우다가 나중엔 이것이 자작극이라며 아주 소설을 혼자 다 써댄다. 이런 보도류의 특징은 특종을 일단 터트리고 상황을 봐가면서 임의대로 여론을 조작해 나간다는 점이다. 즉 취재 과정에서 이해 당사자간 어떤 개입이 있을 수가 있고 그것으로 인해 수사가 어떤 특정한 방향으로 흐르기도 한다. 필자는 이런 쥐식빵 사고가 우리 모
 43758
21:59:43
559
2010/12/29 103 1617
해당 블로그 댓글 컴퓨터 및 웹 조작시스템의 부정적인 면은 차치하고라도 해킹의 광범위한 위협은 정말로 최근에 가장 이슈가 되고 있는 문제입니다. 현재 제 웹로그도 접속이 안되고 있는데 서버 관리자들 조차도 원인을 못찾고 헤매인다는 데에 문제의 심각성이 있습니다. 저도 요새 해킹의 공격을 많이 당하면서 서버페이지 소스를 분석하고 나름대로 대응을 잘해왔다고 생각했는데 나만 잘한다고 이게 해결되는 문제가 아니더
 43758
22:06:11
558
2010/12/29 93 1777
해당 블로그 댓글 사실 의무급식 문제는 예산의 문제라기보다 보편적 복지에 대한 정부의 무성의한 현실인식의 문제가 아닐까 생각되어집니다. 가난한 자들에게만 무상급식을 할 것 같으면 그런 주장을 하는 정부부터가 세금 낭비를 하지 말아야 하는데 현실이 그렇습니까? 한해 예산이 300조원(기금 포함-국민연금 한해 기금이 포함된 금액인지 명확히 구분해야 함. 이게 틀려져 버리면 엄청난 금액의 회계상 숫자가 틀려져 버립
 43758
18:46:44
557
2010/12/23 110 1773
해당 블로그 댓글 저는 TV를 요새 안보고 있어서 모르겠지만 언론들 보면 무거운 주제 가지고 저열하게 행동하는거 어디 하루 이틀이었습니까? 방송언론이 공인중립자님의 그 깊은 뜻을 이해했을 것 같으면 제가 벌써 TV 보았지요. 뭐 인터넷 시대의 국민인 네티즌들 보고 누X꾼이라고 부르는 매체들이니 싹수부터 노란 것이지요. 그나저나 공인중립자님의 생각이 저와 비슷하다는 느낌을 받으며 읽는 내내 수긍을 많이 했습니다.
 43758
21:53:53
556
2010/12/23 95 1649
해당 블로그 댓글 사실 게임회사들의 돈벌이에 얼마나 많은 학생들이 게임에 중독되고 피해를 보고 있는가? 그걸 생각하면 이 제도 적극 고려해볼만하다고 생각합니다. 단 이 과정에서 담당 관료들이 뇌물이나 향응을 받고 흐지부지되지는 않을까 그게 걱정이다. 항상 그래왔으니까... 게임을 하더라도 낮에 하도록 유도하는건 긍정적인 발상이라고 생각합니다. 어떤 분은 게임으로 인해 밤과 낮이 바뀌는건 지극히 개인적인 일이
 43758
15:06:03
555
2010/12/23 98 1570
해당 블로그 댓글 그게 말이 안되는게 올해 정부에서 내논 예산안이 314.6조원으로 순증액만 작년보다 23조원 가까이나 됩니다. 요즈음같이 국민들이 벌어먹기 힘들고 다같이 허리띠를 졸라매는 상황에서도 말입니다. 그 늘어난 예산가지고 국민들을 배불리 먹이지는 못할망정 코흘리개 학생들 의무급식 정도는 실현할 수 있다는 얘기지요. 이와같이 늘어난 예산 뿐 아니라 290조원이나 되는 중앙정부 예산, 그리고 서울시만 한해
 43758
07:51:04
554
2010/12/14 93 1669
해당 블로그 댓글 섬 연결하는데 세종시나 4대강에 버금가는 사업비가 투입됐군요. 제가 듣기론 엄청나게 긴 다리라고 하던데... 정말 어이가 없습니다. 그 지역 사람들은 지역 경제 활성화시켰다며 좋아했을것 아닙니까? ㅡ_ㅡ 정부의 토건 행정 때문에 소중한 국민들 세금만 거덜나고 있구만요. 왜 이리 청와대와 공무원들은 토목건설 못해서 안달일까요? 정말 뭐가 많이 나오긴 나오나 봅니다. 무엇이 우선순위인지는 무관심한
 43758
18:12:21
553
2010/12/11 112 1694
해당 블로그 댓글 한 해 예산이 그렇게 많은데 돈없어 무상급식 못하겠다는 서울시장의 엄살은 정말 도가 지나치죠. 아마도 보호모드님이 지적한 것은 여야가 무상급식과 같이 서민들 생계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사안에 대해 정치권이 협심해야 하는데 현실은 그렇지 못하다는 것에 대해 개탄스러워 하시는걸 겁니다. 4대강도 어찌보면 우리 주변과 직접적으로 연관되는 일일 수도 있겠지만 워낙 이 정부의 토건(토목건설)행정
 43758
22:43:27
552
2010/12/07 92 1564
해당 블로그 댓글 현재 우리나라 국방예산은 한해 29.6조원 정도로 결코 적은 금액이 아닙니다. 그게 MB 정부들어 올해 증액한 예산규모이구요. 제 생각엔 예산이 적어서 문제가 아니라 예산집행의 효율성이라고 봅니다. 꼭 보면 수많은 국방부 방산업체 공무원들이 있고 관련보직에서 월급받고 있는 사람들이 있지만 제대로된 군사장비 하나 만들어내지 못하고 있고 대부분을 비싼 해외장비를 들여와 사용하고 있는 상황에서 잦은
 43758
08:57:12

[이전 10개][1]..[11][12][13][14][15][16][17] 18 [19][20]..[41][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pooh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