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티즌칼럼(여러분이 쓰는 칼럼입니다)


Total article 1002 : (310 searched)  3 page / total 13 page  Login  Join  
  [1002]   일반 (310)  댓글 (598)  블록 (70)  코딩 (24)

[1][2] 3 [4][5][6][7][8][9][10]..[13][다음 10개]

2007/12/06 3975 67168
이곳 '네티즌칼럼'은 여러분의 칼럼게시판입니다. 여러분들의 예리하고 탁월하신 칼럼 기대합니다. 가입한 회원만이 글을 쓸 수 있습니다. 하지만 댓글은 누구나 달 수 있습니다. ^^; 기타 광고나 홍보는 '광고게시판'을 이용해 주세요. 문의사항이나 이상한점, 버그같은게 있으면 아래의 메일로 연락주십시요. 최대한 빨리 수정하도록 하겠습니다. 그럼... 관리자: blrun39@hanafos.com 최근 덧글을 수정하여 음란물을 올리는 사
 7337
23:05:29
2011/07/11 1933 33342
첫째. 비용이 턱없이 너무 많이 들어갑니다. 둘째, 지난 관리비 내역서를 유심히 보면 아시겠지만 CCTV 보수와 DVR 시스템은 예전에 거액을 들여 이미 증축, 보수한 적이 있습니다. 셋째, 우리 아파트는 현 CCTV 말고도 지하주차장 누수와 빗물 고임, 지하실 바닥 미관 불량 등 먼저 해결해야할 아파트 일이 산적해 있습니다. 이와 같은 연유로 전 이번 2억 5천만원 가량 되는 CCTV 설치 건에 대하여 반대합니다. 그리고 지금 경비
 7337
22:07:59
2013/08/29 1778 24257
제가 사용하는 스마트폰을 바라보시면서 자기꺼하고 똑같다고 해서 봤더니 같은 VEGA인데 같은 회사 뒷면이 약간 다른 모델이더라구요. 저한테 스마트폰 요금이 얼마 나오냐 자기 열차표 좀 봐달라며 잡다하게 말을 걸어오면서 종국에 하시는 말씀이 자기는 포크레인 운전하면서 스마트폰 사용하다가 차가 뒤집어지는 바람에 큰 사고 났다면서 배를 보여주시며 치료 받았다고 하시는 겁니다. "정말 큰일 날 뻔 하셨네요" 하고 저도
 44900
16:54:50
2014/02/08 1722 22411
크롬에서 [설정] > [확장프로그램] > [더 많은 확장 프로그램 다운로드] 로 들어간 뒤 검색어에다 'rss 구독' 을 치면 아래와 같은 그림이 나오는데 거기서 구글에서 제공하는 RSS 구독 확장 프로그램을 설치하면 됩니다. 쉽죠? 이렇게 쉬운 걸 저도 여태까지 모르고 있었답니다. ^^; 스윙브라우저도 똑같이 적용하면 될 것 같습니다. [img:크롬_확장_프로그램_RSS_구독기.png,align=,width=1208,height=951,vspace=0,hspace
 7337
10:34:11
2017/09/10 653 5893
여러분도 아시겠지만 구글 크롬이 스마트락 기능을 새로 선보이면서 유저들이 각종 사이트에 접속할 때마다 아이디와 비번 저장 여부를 물어본 뒤 https://passwords.google.com/ 에 그걸 다 시각적으로 볼 수 있게 마련해 놓기 때문에 일례로 국내 1위 웹호스팅인 카페24( https://www.cafe24.com/ )를 이용하는 유저의 웹아이디 로그인 정보도 스마트락이 아이디와 비번을 기억하는 걸 보면 보안서버 인증서 동작을 브라우저 자
 44900
19:24:12
2016/11/21 647 7149
이번에 언론과 검찰에서 다 아시다시피 박근혜 대통령 5년 임기중 4년차 말에 레임덕이 발생하면서 언론이 박근혜 대통령의 최순실 비선실세 의혹을 확대 재생산 함으로써 레임덕을 가속화시키고 검찰도 거기에 덩달아 춤을 추면서 청와대에서 이번에 검찰의 수사를 사양하고 특검을 받아들이겠다는 의사를 내비친 걸로 아는데요 이렇듯 5년 단임제의 폐해가 심각하게 드러나면서 국정 공백의 불이익이 온 나라로 전파되고 있는 사
 44900
05:51:12
2016/02/14 645 9561
우리 정부의 북한에 대한 핵대응 카드가 너무 사려가 없고 미국 의존적이 아닌지... 우리가 지금까지 북핵에 대한 대응으로 한 것이라곤 정말 막말로 對북한 확성기 방송 뿐이 아니냐는 우스갯소리가 나오고 있는데... 정말 이명박근혜 정부는 너무 무능합니다. 미국에 의존해서 생긴 결과가 결국 북한의 핵실험과 장거리탄도미사일의 개발, 대북경협 파기의 결과 뿐이지 않습니까? 우리가 제대로 된 핵을 만들어서 북한의 도발에
 44900
09:07:21
2016/12/01 642 6419
이번에 박근혜 대통령과 관련한 최순실 게이트에 대한 검찰의 중간 수사 결과가 발표되었는데요 특정인의 피의사실 공표는 사실 언론의 카더라 보도만 확산시킬 뿐 국민들이 올바른 판단을 하는 데는 절대적으로 방해가 됩니다. 진작에 이를 보완하는 제도적 장치가 있어야 했는데 정치권은 이를 고치지 않았습니다. 전 언론이나 검찰이 특정인의 피의 사실을 공표하는 행위를 법으로 막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이번에 박근혜 대
 44900
15:17:26
2016/11/17 627 6071
올려도 너무 올립니다. 회장님은 미래를 위해서 착실히 돈을 쌓아 두어야 한다는 소릴 했는데 어차피 아파트 재건축에도 사용하지 않을 돈이라면 우리가 뭐 재난이 갑자기 생긴 것도 아니고 전 도무지 이해가 가질 않습니다. 또 CCTV 공사나 옥상 페인트(우레탄 공사라는데 제가 보기엔 페인트 같아 보였습니다) 공사를 위해 우리가 그렇게 3억원 정도씩 날려야 하는 이유를 저는 잘 모르겠습니다. 이건 이번 관리규약 개정에 즈음
 44900
22:13:32
2009/10/26 626 6621
해당 블로그 댓글 낙태는 본질적으로 인간이 타락한 동물이란 것을 보여주는 전형적인 반윤리적 행위입니다. 섹스를 탐닉하고 생긴 아기를 지운다는 행위 자체만으로도 절대 용납할 수 없는 천인공노할 패륜적 성격을 띠고 있다고 봅니다. 부모의 성(性)적 타락 때문에 폭발한 하나의 우주를 한순간에 꺼트리는 이같은 낙태행위는 절대악(惡)의 극치입니다. 이렇게 인간들이 완전하게 타락하는 것을 막기 위해선 애초부터 무책임한
 44900
14:22:51
2019/03/09 555 4814
아래 게시글을 우리아파트 홈페이지 "민원접수" 게시판에 게시 후 관리사무소에 전활 해서 지난번 2개 게시물 포함해서 답변을 해달라고 요구했더니 다음날 관리소장이 홈페이지 담당자인 저를 불러서는 민원에 대한 답변을 해주면서 "민원접수" 게시판을 이번에 없애달라고 요구를 하더군요. 그래서 제가 "세상 천지에 아파트 홈페이지에서 민원접수 게시판 없는 곳이 어딨냐고 명색이 아파트 관리에 관심이 많은 홈페이지 관리자
 44900
07:17:12
2013/04/25 157 2829
공공기관을 비롯한 일반 회사의 고객센터는 서비스와 물품을 제공한 회사를 대표해서 고객들의 불만과 문의사항을 접수하는 곳이다. 그러니 어떤 충돌과 알력이 존재할 수밖에 없다. 고객들의 억울한 사연 때문에 회사 사장과 면담하고 싶다고 해서 고객센터 직원들이 직접 사장을 연결해 주지는 않는다. 그렇기 때문에 고객센터 직원들은 고객들을 상대로한 자신들의 행위가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해당 회사의 사장을 대표하
 44900
10:27:20
2019/01/19 104 1610
우리가 전기를 아껴쓴다면 발전소 한 개라도 덜 지을 것이고 그렇게 하면 고 김용균씨 처럼 낭비되는 전기를 생산하기 위해 발전소의 열악한 환경에서 무참하게 죽어가는 젊은이들을 한 사람이라도 더 구할 수 있을 것이고 비염이 악화되고 눈이 따가울 정도로 악영향을 미치는 미세먼지를 조금이라도 줄일 수 있을 거라고 봅니다. IT 강국 한국의 가정과 사무실에서도 전력소모가 많은 전등을 LED 전구로 점차적으로 전부 교체할
 44900
20:34:54
260
2009/04/24 210 4567
작년부터 시작된 마이크로소프트 정품인증절차, 평소에 MS운영체제의 정품가격을 알아보던 터에 언젠가는 32bit 운영체제도 정품 구입을 해야겠다고 마음먹었었는데 그 즈음에 이 정품인증이라는 것이 생겨 버렸다. 그러면서 바탕화면도 검정색으로 바뀌고 요샌 한 술 더 떠 정품 사용을 권장하는 알림메시지를 정기적으로 띄우는 업데이트를 설치하면서 업데이트 약관에 동의하지 않는 사용자는 추가 업데이트를 받지 못하도록 하
 44900
17:39:45
259
 [일반] 울프데일 E5200 ?... [1]  
2009/07/26 210 2889
아래는 제가 최근 컴퓨터 CPU를 고르는 도중 한가지 이상한 점을 Danawa 사이트에서 발견하면서 올렸던 글입니다. 왜 7만9000원 짜리 듀얼코어 CPU가 울프데일로 코어명이 붙어 판매되는지를 제 경험과 웹을 토대로 분석하고 정리했습니다. 참고하세요. ======================================================= 해당 게시글 제가 검색해 보니 초기 듀얼 코어가 나왔을 때 단순히 2개 코어를 맞붙인 FSB 800Mhz 짜리 펜티엄D의 미
 44900
11:28:18
258
2008/06/19 208 3582
믿어도 되나요? ㅡ_ㅡ 오늘 지나고 또 엉뚱한 행동 하는건 아닌지 모르겠네요... 잘해도 믿지 못하는 세상에 정부는 우리 국민들과 두터운 신뢰를 쌓아 나가야 합니다. 부디 더이상 국민들 힘들지 않게 해주길... ====================================== 출처: 대한민국 정책포탈
 44900
19:29:13
257
2008/07/23 207 2853
제 개인적으론 인터넷을 가장 신뢰하는 매체로 꼽고 싶습니다. 왜냐하면 정부에서부터 출발한 정책소식 같으면 방송언론도 정부가 배포하는 보도자료에 기초하여 보도하는 경우가 대부분이거든요. 심지어는 보도자료를 약간 짜집기해 보도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그러기에 정부에서 운영하는 각종 웹사이트에서 얻는 생생한 정보들이 가장 신뢰가 높다고 할 수 있습니다. 물론 포탈에서 볼 수 있는 각종 인터넷기사들은 믿을만한게
 44900
14:40:03
256
2008/07/30 205 3091
오늘 MBC 9시 뉴스에서 MB정부의 부동산 세제에 대한 보도가 흘러나왔다. 보통 6억원 이하 아파트 한 채를 가지고 있는 가구가 3년 정도 거주하면 양도세를 면제받게 된다. 투기를 막고 장기 보유를 독려하기 위해서다. 근데 이번에 MB가 추진하는 부동산 세제는 완전히 강남 부동산 졸부들을 위한 정책적 배려를 하고 있다는 데 문제의 심각성이 있다. 첫째 6억원 초과 주택의 양도세 면제 요건을 완화하고 종부세를 줄여주며 1가
 44900
23:48:46
255
2009/01/05 204 3058
정권이 바뀌어도 서울의 스모그 현상은 여전하네요. 이게 여름철엔 흩어져 안개로 보이는데 겨울엔 이렇게 지표로 가라앉아 아래 보이는 (오른쪽 중간 위) 남산 타워 위로 검고 투터운 띠가 형성 된답니다. 산에 올라갔다가 놓칠 수 없어 이렇게 찍어 올려봅니다. =========================================================== [img:smog4.jpg,align=,width=650,height=488,vspace=0,hspace=0,border=0] [img:smog3.jpg,align=,wi
 44900
19:45:51
254
2010/06/24 203 2297
제가 지난 2007년 10월과 2008년 2월달에 국회에 진정을 올린게 있었는데요 아직까지 '처리중' 이라고 나오면서 답변을 달고 있지 않네요. 그래서 오늘 집시법 개정에 관한 의견을 새로 올리면서 민원실에 전화해서 왜 예전 인터넷 민원이 처리되지 않고 있냐고 말하니까 "이쪽 민원실에서 위원회 쪽으로 민원을 넘기면 위원회에서 답변을 달아야 하는데 달지 않았던 모양이네요. 위원회쪽에다 한번 전화해 보세요" 라고 직원이 말
 44900
18:11:59
253
2009/11/10 202 2581
우리는 방송을 통해 어떤 유명인사가 벌언을 하거나 이슈를 만들어 내는 장면에서 그 사람에게 수많은 플래쉬가 빗발치는 장면을 흔히 목격할 수 있다. 어떤 상황에선 플래쉬가 그야말로 환하게 폭죽을 그리는 것을 볼 수 있는데 왜 사진기자들은 한 장면만 찍으면 될 사진을 이렇게 여러장 반복해서 인물사진을 찍는 것일까? 그 이유를 가만히 우리가 생각해 보면 그것은 기사를 만드는 기자들과 사진작가들이 그 인물의 특정 이
 44900
18:20:17
252
2008/07/23 200 3247
인터넷 상에서 게시물의 삭제는 일종의 사형선고나 다름없다. 분명한 사건의 전후사정을 살펴서 그 죄질이 심각하게 나쁘다고 판단할 때 써먹는 극약 처방인 것이다. 허나 이번 방통위의 대책은 그런 면에서 상당히 우려스럽다. 명예훼손에 해당된다는 판단을 하는 기준이 분명하게 나와 있는 것도 아니고 단순히 명예훼손에 대한 삭제요청이 들어오면 즉각적인 임시조치를 하지 않을 경우 사업자를 처벌할 수 있도록 한다는 것이
 44900
13:09:34
251
2008/07/01 200 2916
전경과 시민들이 대치하다보면 서로 본의 아니게 감정이 쌓이게 되고 그것이 곧 폭력으로 비화됩니다. 과거의 대규모 유혈사태도 다 그런 과정을 거쳤지요. 전경과 경찰을 지휘하는 결정권자를 비롯한 대통령은 이같은 위험성을 잘 인식해야 할 것입니다. 잘못했다가는 폭력이 거대 유혈사태로 번져 "사고는 대통령이 치고 결국 피는 국민이 흘렸다" 는 여론에 밀려 대통령이 도중 하야할 처지에 놓이게 될 수도 있습니다. 대통령
 44900
20:40:36
250
2010/02/04 200 2524
헌법  제5장 법원    제101조 ①사법권은 법관으로 구성된 법원에 속한다. ②법원은 최고법원인 대법원과 각급법원으로 조직된다. ③법관의 자격은 법률로 정한다.       제102조 ①대법원에 부를 둘 수 있다. ②대법원에 대법관을 둔다. 다만, 법률이 정하는 바에 의하여 대법관이 아닌 법관을 둘 수 있다. ③대법원과 각급법원의 조직은 법률로 정한다.    제103조 법관은 헌
 44900
07:47:55
249
2008/12/19 199 2916
오늘은 이명박 정부에 대해서 칭찬을 좀 하려고 합니다. 제가 최근, 오래 전 은사님을 찾아뵙기 위해 그 분이 다니시는 직업전문학교 홈페이지를 한번 가보았는데요 예전 참여정부 때보다 개설된 교육과정이나 교육내용 소개가 참 잘 돼 있다는 인상을 받았습니다. 매번 이명박 정부를 비판만 했는데 오늘은 그 점에 대해서 칭찬을 해주고 싶다는 생각이 듭니다. 물론 제가 요사이는 직접 다녀보지 않아서 최근 교육내용이 어떻게
 44900
19:14:26
248
2009/01/26 198 3215
설날인 오늘, 1TV에서 오후 4시에 방송한 네트워크 특선을 보신 분들이 있을지 모르겠지만 제가 이 프로를 지나가는 기회에 시청하였는데 정말 감동적이었습니다. 87살인 할머니가 불편하신 몸을 이끌고 해녀생활을 하여 손자를 가르치고 결혼 뒷바라지까지 하였다는 진부한 스토리이긴 하지만 마음이 숙연해질 정도로 눈물나는 감동을 느끼게 만듭니다. 아들 둘과 남편을 바다에서 잃었던 할머니, 그래서 더욱 물 속 생활을 놓지
 44900
17:28:42
247
2009/05/03 198 2845
포탈의 불법 음원 제한 조치, 전 이런 것들 때문에 포탈에 가기 싫을 때가 많습니다. 건전한 네티즌들간의 문화소통을 막는 이런 조치들... 정말 견디기 어려울만큼 화가 많이 납니다. 여기 오시는 분들 중 예전(인터넷 생기기 이전)에 음반 구매하지 않은 사람 있습니까? 그런데도 이런 일방적인 조치들이 공공연히 행해지고 있다는 사실이 무척 괘씸하고 화가 납니다. 물론 저작권은 보호돼야 하지만 현재도 공식적인 판매루트가
 44900
18:49:36
246
2010/03/10 198 2319
스포츠에서 나타난 한국의 저력이 경제/사회/과학/문화 전반에 걸쳐 이어지기를 국민의 한사람으로서 바래봅니다. 열악한 환경과 지원 속에서 발군의 실력으로 놀라운 성과를 이뤄낸 한국의 스포츠 선수들... 정말 대단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특히나 이번 성과는 비단 스포츠 선수들 뿐 아니라 대한민국에서 일하는 모든 근로자들의 노동환경과 국제적 위상을 보고 있는 것 같아 한편으로 가슴 찡한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이번
 44900
13:12:47
245
2008/10/27 197 3219
저도 아버지의 권유로 사표가 될뻔한 투표권을 지난 대선때 허경영씨에 투표했는데 다시봐도 범상치 않는 기백과 생각을 가진 인물이라고 생각합니다. 선입견을 가지고 보지 마시고 한마디 한마디를 잘 음미해 그 속뜻을 잘 헤아려 보시기 바랍니다. 최근 허경영씨 주변에 어떤 음모가 있었던 것을 여러분들도 들어서 잘 아시겠지만 이런 후보가 소위 야바위 정치꾼들한테 모함을 받는 일은 적어도 없어야 하겠습니다. 그래서 여러
 44900
01:15:53
244
2008/12/21 197 2800
예전에 필자가 여의도 촛불집회에서 있었던 일을 칼럼으로 쓴 내용 중에, 거기에 있던 어느 방송기자가 학생들을 인터뷰한 일화를 여러분들도 기억할 것이다. 기자가 학생들에게 인터뷰에 응해줄 것을 어렵게 요구하고 나서는 "어떻게 여기에 나오게 됐는가" 라는 질문에 학생들이 나름대로 소신을 얘기하자 "어려운 말 쓰지 말고 쉬운 말로 얘기하자" 며 인터뷰 연출을 시도하는 행위, 한마디로 뉴스 화면에서의 시민들 인터뷰 장
 44900
19:26:07
243
2008/12/31 196 3104
오늘 현금영수증 홈페이지에서 피부양자인 아버지, 어머니를 비롯한 나의 현금영수증 사용내역을 출가한 형이 연말정산시 조회할 수 있도록 "연말정산 간소화 자료조회 동의 신청" 을 온라인으로 하게 되었다. 그런 과정에서 ActiveX 보안플러그인을 세개나 깔게 되었는데 홈페이지가 이상하게 멈추고 다시 동작하는 현상이 반복되면서 http://www.현금영수증.kr 홈페이지 전체가 불안하게 동작하는 현상이 지속되었다. 국세청 홈
 44900
19:37:44
242
2010/02/12 196 2295
사실 집안에 강도가 들어온 경우엔 보통 흉기를 들고 있는 경우가 많은데 이런 강도와 대적해서 구성원들이 합심한다는 것이 워낙 위험한 행위가 아닐 수 없을 것이다. 그래서 가끔 방송에서도 집안에 들어온 강도와 대결하여 싸우다 다치거나 죽은 사람 얘기도 심심치 않게 나오는데 한 나라의 대통령이란 사람이 여권의 내분을 이런 강도에 대한 대응에 비유했다는 것은 매우 적절치 않은 비유였다. 설사 비유를 하더라도 완곡한
 44900
08:20:48
241
2008/10/26 194 4559
아래 사진은 작년(2007년) 저희집 주민세 납부 영수증인데요, 영수증을 정리하는 과정에서 독촉장 포함 주민세가 중복납부되었다는 것을 알고 구청에 먼저 전활 해봤더니 자기들은 은행에서 한번 주민세 넘어온 것밖에 조회가 안된다고 하여 납부한 은행에 전활 하니까 영수증을 가져고 오라고 해서 직접 은행에 가 보았죠. 거기서 자기들도 전산 조회를 해보고 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하더군요. 그래서 "나이드신 분이 마감 후
 44900
20:24:49
240
2009/07/22 194 2748
오늘 어떤 블로그 글을 읽다가 좋은 내용이 있어 글 두개를 추천하게 되었는데 Daum View란 블로그 추천 시스템이 참으로 엉망이더만요. 그래서 의심이 가는게 이런 인터넷 투표란 혁명적인 시스템 체계를 두려워하는 세력이 있고 그걸 방해하기 위해 적어도 소스코드를 변형하거나 아님 해킹을 공공연히 저지르고 있다는 사실입니다. 투표 시스템의 신뢰성을 떨어트려보자는 전략이지요. 아래의 블로그에 가보면 그 일례를 확인할
 44900
16:53:28
239
2009/05/29 193 3018
오늘 점심먹고 시간이 나서, 영결식이 끝나고 한다는 시청 서울광장 노제엘 다녀왔습니다. 거짓말 안붙이고 발디딜 틈도 없이 많은 사람이 왔더군요. 거기까지 지하철을 타고 CCM송 "천관웅 - 우리 때문에" 를 들으면서 갔습니다. 노래 가사 같이 예수는 아니지만 우리 때문에 죄와 짐을 짊어지고 갔다는 생각 때문인지 가수가 부르는 노래가 새롭게 들리더군요. 노무현 전 대통령님의 서거를 진심으로 애도합니다. 사진과 노래 첨
 44900
15:42:51
238
2008/09/22 192 2834
정부정책홍보매체를 보다보면 이따금 우리나라의 눈부신 경제성장을 빗대어 우리 교육정책이 잘됐다고들 홍보하는걸 볼 수 있다. 난 이 얘기를 듣고 맨처음 떠오른 속담이 "재주는 곰이 부리고 돈은 되놈이 받는다" 는 속담이었다. 정말 무책임과 직무유기에 가까운 잘못된 교육정책 속에서도 한국 부모들의 자식에 대한 열의와 대한민국 근로자들의 투혼에 가까운 피땀어린 댓가를 허울좋은 교육정책 때문이라고 말하는 정부고위
 44900
13:39:22
237
2009/04/10 192 2902
정권이 교체될 때마다 벌어지는 방송언론의 권력형 비리 고발... 그 규모의 많고 적음을 떠나 왜 항상 정권이 끝나고 나서 뒷북을 칠까 하는 의구심이 들 때가 한두번이 아니다. 물론 후임 권력이 검찰과 경찰, 언론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그렇겠지만 그 정도가 지나치다는 판단이다. 권력이 존재할 때 용기있게 그걸 막아낸다면 좋으련만 왜 항상 방송언론과 검찰이란 자들은 이런 비겁한 행위들을 반복하고만 있는 것
 44900
20:06:43
236
2008/10/29 191 2800
오늘 우연찮게 MBC뉴스에서 흘러나오는 소식을 들었다. 다름아닌 1년새 25만명의 비정규직이 줄었다는 소식. 참 개도 웃을 일이다. 실제로 어떻게 그런 통계가 나왔는지조차 설명하지 않았을 뿐더러 그게 경기침체로 인해 정규직의 일자리까지 같이 줄어든 통계인지부터가 불분명하다. 이 대목을 접하고 느낀 것은 이것이 최근 방송언론의 독립성이 심각하게 훼손된 시점에 흘러나온 보도인데다 오늘 민주당 교섭단체 연설에서 비
 44900
12:32:18

[1][2] 3 [4][5][6][7][8][9][10]..[13][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pooh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