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칼럼들(2007년 12월 5일까지 썼던 칼럼입니다)


Total article 333 :  6 page / total 14 page  Login  Join  
  [333]   이윤찬의세상바로잡기 (79)  뉴스리뷰 (49)  컴퓨터와생활 (15)  알파와오메가 (3)  희망을찾아서진실을찾아서 (33)  천리안게시판 (92)  개인서버게시판 (55)  Daum200자 (7)

[1][2][3][4][5] 6 [7][8][9][10]..[14][다음 10개]

208
2014/03/26 111 849
우리들이 흔히 혼동하기 쉬운게 상품의 마진을 단순히 한번의 구입으로 생각하는 오류에 빠지는 경우가 많다는 것이다. 제조업체가 남기는 마진이 있고 도매업체, 소매업체가 남기는 마진이 일정부분 따로 있다. 거의 대부분이 큰 손들이 도매업을 하는 경우가 많은데 그런 사람들의 마진이 높고 소매업체들은 마진률이 낮은 편이다. 즉 소비자들은 제조원가를 두고 여러과정의 유통을 거치면서 마진이 형성된 가격에 제품을 구입
 7337
16:47:52
207
2014/03/26 95 843
우리는 주변에서 너는 얼마나 깨끗하길래 남을 함부로 재단하느냐는 말을 흔히 듣는다. 결론부터 말하지만 이 세상엔, 아니 이 우주엔 타락하지 않은 존재는 없다. 예수도 타락했고 부처도 타락했으며 성모도 타락했다. 심지어는 알라가 신봉하는 태양신도 타락했다. 하지만 우리 인간들과 다른 점은 그들은 타락의 정도에 있어서 현격하게 차이가 많이 난다는 점이다. 그들과 동격이 되고 싶으면 성경에서도 나왔듯이 두루마기를
 7337
16:46:18
206
2014/03/26 88 826
예전에는 노무현 대통령이 정치자금을 양성화하는 법안을 제안하여 입법하더니만 이제는 국회에서 로비(~말이 로비지 뇌물이나 마찬가지다)마저 미국 운운하며 양성화하자는 의견이 튀어나왔다. 이는 매우 뻔뻔스러운 제안이 아닐 수 없다. 지금까지 정치자금에다 로비를 공공연히 받아온 것도 모잘라 이제는 대놓고 받겠다는 것은 뻔뻔함의 극치를 넘어 우리 정치권이 얼마나 타락했는가를 여실히 보여주는 대목이 아닐 수 없다.
 7337
16:44:50
205
2014/03/26 93 868
요사이 칼럼과 블로그들의 가장 큰 문제가 운영진 쪽에서 자꾸 특정블로그를 홍보하려고 하는 개입성에 있습니다. 블로그 홍보는 운영진이 절대 개입해서는 안되고 고른 노출 속에서 네티즌들이 선별해 볼수 있도록 꾸며져야 합니다. 즉 운영진 입맛에 맞는 특정의 논지를 이끌어내려 하지말고 모든 블로거의 소리가 인터넷 세계에서 울려퍼지도록 하는 배려가 절대적으로 필요합니다. 그래서 제가 말한 새로운 칼럼이나 블로그의
 7337
16:43:08
204
2014/03/26 107 794
아래는 제가 오늘 기획예산처에 올린 민원내용입니다. 정부예산의 투명성을 위해 여기에 공개하고자 하오니 한번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2006년도 소관별 예산규모2006년도 나라살림(예산개요 참고자료) =>세부자료 기획예산처 홈페이지의 재정마당에 2006년도 부처별 세출예산규모만 나와있지 세출예산규모의 세부내역인 공무원인건비나 사업비, 관사운영비
 7337
16:40:50
203
2014/03/26 99 817
실업극복국민재단 희망청 게시판 전 처음에 뉴스를 듣고 백수연대라고 해서 백수들끼리 모여서 청장년실업과 장애인 실업 등 사회의 구조적 문제를 토론하고 행동해 나가는 단체이기를 바랬는데 그게 아니라서 좀 아쉬웠습니다. 정부에서도 뾰족한 예산정책과 정책대안을 내놓지 못하는 상황에서 생겨난 실업극복국민재단이라... 좀 획기적이고 충분한 실업대안으로 와닿지는 않는게 솔직한 심정이네요. 물론 앞으로의
 7337
16:38:44
202
2014/03/26 94 794
국정브리핑 열린게시판 이곳 게시판에서 미국 정치인들을 비하하고 근거없는 기사들이 올라오고 있음에 네티즌의 한사람으로서 심히 놀라고 걱정하지 않을 수 없다. 비록 작통권이 환수되고 미군이 한반도에서 그 역할이 재조정되고 있지만 미군은 과거 우리 한반도 역사에서 중요한 역할을 담당해온 절친한 우방이다. 북한과 교류한다고 해서 미국을 매도하고 평가절하하는 일은 없어야 한다. 북미간에도 서로 마찬가지
 7337
16:36:32
201
 [천리안게시판] FTA란... 2006-09-04   
2014/03/26 86 729
FTA는 하고 안하고의 문제가 아니라 얼마나 협상력 있게 우리 것과 그네것을 맞바꾸느냐 하는 것이 중요 쟁점이다. FTA는 무조건 해야 한다고 주장하는 사람들은 어용으로 의심받기 쉽고 이야기의 논점을 흐리는 자들이라고 생각한다. FTA협상은 당사국간의 개방품목과 관세를 조정하는 문제다. 협상력있게 서로 밀고 당기며 공통의 합의점을 찾아나가는 과정이다. 그런 관점에서 한미FTA에서 반덤핑 관세는 반드시 협상의 대상이
 7337
16:34:52
200
2014/03/26 94 722
사용자들은 블로그에 목말라 있는데 포탈이나 정부에서 제공하는 블로그 형태나 수준은 완전히 형식적이고 속보이는 구조로 되어 있다. 완전히 네티즌 의견을 말살하려는 정책이라고밖에 볼 수가 없다. 한 개인이 어떤 글을 쓰면 그게 전혀 노출이 되지 않는다. 그게 무슨 블로그고 칼럼인가? 내 조카가 사용하는 버디홈피만 하더라도 싸이와 비슷한 구조로 되어 있지만 열심히 꾸민 홈피의 방문자수가 형편없으니 이야말로 개인미
 7337
16:33:19
199
2014/03/26 104 718
방금 뉴스에서도 나왔지만 알다시피 미국은 강력한 반덤핑 규제를 무역국에게 적용하고 있다. 이번 FTA 협상에서는 우리나라가 여기에 대한 거래를 확실히 해야 한다고 본다. 매번 일방적인 반덤핑 관세에 묶이고 그네들 상품만 무관세 개방하면 그런 불공평한 무역이 세상에 어디 있는가? 그건 바보같은 짓이다.
 7337
16:31:46
198
2014/03/26 109 808
난 32평 아파트에서 부모님과 함께 살고 있는 35세 정신장애인이다. 왜 장애인이고 하면 고등학교때 치열한 학업전쟁에서 적응하지 못해 정신병으로 중간에서 낙마했다. 그 뒤로 난 여러번 병의 재발을 겪었고 이 사회에 대해서 끊임없이 관심을 가지면서 긍정적인 시각에서 비판적인 시각으로 이 사회를 바라보게 된다. 난 그당시 수학을 좀더 깊이있게 이해하고 싶었지만 그놈의 대입시험이 여러과목을 잘해야 하는 압박감으로
 7337
16:29:43
197
2014/03/26 88 819
청와대 회원게시판 청와대에 개 키우는 일은 없으실 테고 밑에 어느분 말처럼 국민들의 수준을 비양냥거리듯 말씀하신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대통령의 수준이 그정도밖에 안된다면 정말로 큰일입니다. 어제 저도 처음 그 뉴스를 듣고 대통령의 빈정댐이 또 드러난것 아니냐는 우려가 제일먼저 떠올랐습니다. 부탁드리오건대 평소 오해를 살만한 말씀은 가급적 조심히 행동해서 해주실것을 정중하게 말씀드립니다.&nbs
 7337
16:27:11
196
2014/03/26 103 876
가장먼저 떠오르는게, 승부는 정해져 있고 기대값이 투자금에 훨씬 못미치는, 사기성 도박이란 것이다. 설사 누군가 돈을 먼저 땄다고 하더라도 또다시 누군가는 그보다 훨씬 많은 돈을 잃을 것이 뻔하다. 그것이 가계경제를 좀먹고 국민의 심신을 피폐하게 만든다. 또 로또복권같은 수익사업 및 기타복권도 어떻게 보면 국가가 주도하는 사행성 게임과 다를바 없다. 거기에 관련된 산업도 엄청나지만 우리는 거기에 대해 늘 침묵
 7337
16:24:43
195
 [천리안게시판] 실명인증과 바다이야기... 2006-08-26   
2014/03/26 97 678
문화관광부 나도한마디 여러분, 개인 사이트는 왜 실명인증이 안되는줄 아십니까?이곳 문광부 홈페이지 나도 한마디는 실명인증과정을 삽입했더군요.제가 예전에 학원에서 홈페이지구축과정을 마치고 작은 사이트를 만들면서 한가지 이상한 점을 발견했습니다. 사이트의 신뢰성을 위해서 실명인증과정을 삽입하려고 했더니만 실명인증이 말처럼 쉽지가 않더군요. 정부 주무부처에다가 전화를 해서 이러이러해서 실명인증
 7337
16:22:19
194
2014/03/26 101 816
국정브리핑 원문 댓글 어제 뉴스를 보니 조카가 성인오락실 게임기 회사에 상당한 기여를 했다는 오해를 불러일으킬 수 있는 빌미를 제공할만 했더군요. 적어도 직접적인 도움은 주지 못했다고 하더라도 회사에 재직하며 이름값은 하지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허나 중요한건 이제부터.. 이런 사행성 퇴폐산업을 뿌리뽑아 주셨으면 합니다. 저도 애지중지했던 조카가 있지만 이 놈이 삼촌을 속이고 방자한 짓을 도맡아
 7337
16:12:47
193
2014/03/26 105 819
요사이 인터넷 뉴스 업계에서는 새로운 신조어가 생겨났다. 오늘 천리안 스포츠 뉴스에서도 또 이 얘기가 나왔다. 다름아닌 '누리꾼'... 장사꾼도 아니고 싸움꾼도 아닌 '누리꾼'. 다분히 저속하고 정략적인 의도가 깔려있는 느낌이다. 국립국어연구원이란 컴맹단체가 선정한 신조어라니 알만한 탄생배경(?)을 가진 단어이기도 하다. 말은 어떤 객체의 기호와 추상성을 대변하고 있어서 한번 형성된 이미지가 특정한 형태로 굳어지
 7337
16:04:00
192
2014/03/26 102 902
아래는 어제오늘 정부기관이 쉬는 동안 천리안이 우리 이용자들에게 저지른 팝업광고 횡포에 대해서 오늘 불법스팸대응센터에 진정한 내용입니다. ======================================= 지난번에 제가 천리안이 사용자 윈도우환경 작업표시줄에 악성팝업창을 여러개 띄우는 광고를 한 것에 대해 신고했습니다만 증거자료가 없다고 하여 이렇게 증거를 첨부하여 다시 신고합니다. 이번에는 확실하게 관계법령에 근거해 조치해
 7337
16:01:50
191
2014/03/26 95 805
나도 악플러는 아니지만 네티즌들의 쓴소리를 거르려는 포탈은 발전가능성이 별로 없다고 생각한다. 네이버가 좋은 소리만 들으려고 댓글제한을 건다는 건 말도 안된다. 쓴소리에는 분명 이유가 있다. 그걸 막으려 하는 것도 분란을 사전에 차단하려는 정치적 성격이 짙고, ... 까놓고 얘기하면 그것 아닌가? 이 내용을 해당 기사에 게재하였더니 바로 편집돼 내려가더라. 참으로 무서운 세상이다. 여기에다 올리면 어떻게 될까?
 7337
16:00:07
190
2014/03/26 108 804
오늘 천리안 IT 뉴스코너를 잠깐 살펴보았는데 온갖 광고물로 둔갑해 있는 기사들로 눈쌀을 찌푸리고 말았다. 가뜩이나 요사이 읽을만한 뉴스가 없어 정보기술 쪽으로 눈을 돌리고 있었는데 그 틈을 이용해 소비자들을 우려먹는 천리안이 정말로 얄밉고 화가 난다. 이렇게 이용자들이 말하면 그걸 고깝게 생각치 말고 진정으로 천리안이 이용자들과 공존할 수 있는 접점을 찾아나가길 개인적으로 바라고 싶다.
 7337
15:58:08
189
2014/03/26 105 810
하나로통신의 변칙적인 시내전화요금 인상과 인터넷이용약관의 변경, 그 약관에 대한 통지를 하지 않고 동의도 구하지 않는 회사측 태도에 경종을 울리기 위해 고객센터에 전활 걸어 해지를 하겠다고 하고 위약금 계산을 해달라고 했더니만 3년 재약정할때 추가 10% 할인된 2개월치하고 한번밖에 이용하지 않은 PC닥터의 1년 사용치 3천원X12개월 해서 3만 6천원, 그리고 3년약정 할인액 12개월치를 더해서 6만원 가까이가 된다는
 7337
15:56:27
188
2014/03/26 106 754
우리는 흔히 나 혼자 힘으로 어떻게 우리 사회, 이 세상을 변화시킬 수 있나 하고 의구심을 던지는 경우가 많다. 허나 나의 작은 관심이 모여 큰 구심력이 생기는 것이며 내가 타락하고 상식에 벗어나면 세상도 그런 사람들로 넘치게 된다. 하지만 남들이 다 그렇다 하더라도 나먼저라도 상식을 중요시하고 이 세상의 변화를 위해 작은 노력을 한다면  세상은 반드시 조금씩 좋은 방향으로 바뀌게될 것이다.
 7337
15:51:14
187
 [천리안게시판] 네이버 댓글제한 어이없다. 2006-04-08 [1]  
2014/03/26 107 848
네이버가 뉴스기사에 대한 댓글의 수를 10개로 제한한다는 소식을 어제 낮 MBC뉴스를 통해 접했다. 한 술 더 뜬건 MBC가 이런 식의 댓글 제한이 다른 포탈이나 웹사이트들로도 확산되었으면 하는 바램이다라는 식으로 보도를 한 것이다. 악플러가 아닌 나로선 맨 처음 이 소식을 듣고 울분을 참을 수 없어 네이버 회원이 아니었지만 고객센터에 30분 가까이 전화를 기다리면서 상담원과 통화를 할 수 있었는데 참으로 어이가 없는
 7337
15:48:50
186
2014/03/26 103 959
1. 내신위주의 입시가 공교육을 정상화시키기 위해선... 2004-08-26 내신 평가와 지도에 있어 좀더 융통성을 발휘할 필요가 있습니다. 지금과 같은 주입식 교육을 버리고 창의적 교육과정을 개발해야 합니다. 좀더 실속있고 재미있는 수업을 할 수 있도록 자율적인 커리큘럼을 유도하고 객관적인 평가가 이뤄질 수 있도록 평가결과를 서로 공유하고 정리해야 합니다. 평가에 있어 선생님의 주관적인 요소가 개입되면 안되므로 선생
 7337
15:21:22
185
2014/03/26 109 918
1. 국민연금을 선진국에선 주식투자에 활용한다고?? 2004-07-31 제목: 정부는 같지도 않은 선진국 운운하지 말고 연금 제대로 활용하라 위정자들이 교활한 이유는 선진국이나 외국의 사례를 들며 분명히 잘못된 정책도 그들과 같이 따라해야 한다고 명분을 포장하는 수법에 있다. 참으로 교활한 작태다. 국민들한테 선진국이 이렇게 하고 있으니 우리도 그렇게 가야 한다는 것이다. 그것이 국민들 돈인 국민연금 재정을 기업운영자
 7337
15:13:37
184
2014/03/26 110 922
1. 국가 기록 한해 3만8000권 무단폐기... 2004-06-09 제목: 한마디로 증거를 인멸하는 수법이지요. 정말 심각합니다. 자기들이 떴떳하게 국민들한테 봉사했으면 기록을 영구히 보존하고 남기려고 했을텐데 떳떳하지 못한 짓들을 해왔으니까 이렇게 증거가 되는 문서들을 폐기하는 거겠지요. 정말 한심하고도 심각한 문제인것 같습니다. 좋은 것들을 기사화해서 지적하셨습니다. 대대적인 국민감사청구나 조사가 이뤄져야할것 같습
 7337
15:01:26

[1][2][3][4][5] 6 [7][8][9][10]..[14][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pooh長